미국의 서해안을 여행하며 발견한 빈티지 가구와 잡화.

미국의 서해안을 여행하며 발견한 빈티지 가구와 잡화.

오야마 에리어의 국도 58호선변은 퀄리티가 높은 아메리칸 가구점이 연이어 들어서 있어 애호가들에게 인기가 높은 명소입니다.그중에서도 모노톤의 시크한 외관이 눈길을 끄는 'PEARL.'.

오키나와 출신의 오너 부부가 트럭 1대로 미국의 포틀랜드에 있는 앤티크 쇼나 쇼핑몰, 숍을 돌아 사들이고 있습니다.사들인 상품은 컨테이너로 오키나와까지 운송되며, 공방에서 수리하고 나서 매장에 전시합니다.고객님이 100년 이상 오랜 기간 사용할 수 있도록'이라는 마음과 함께.

세상에 하나 밖에 없는 만남을 기대하며

세상에 하나 밖에 없는 만남을 기대하며

가게에 들어선 순간, 램프의 아름다운 빛에 감동하여 무심결에 '우와~'하고 감탄하게 됩니다.상냥한 빛으로 물든 공간에는 빈티지나 앤티크 가구가 인기 메이커 제품부터 브랜드가 없는 제품까지 들어서 있습니다.그 밖에도, 잡화나 의류 등이 있으며, 이것 저것 구경하며 몇 시간이고 바라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고객 중에서는 보물의 산에서 운명의 1점을 찾은 것처럼 '이거 계속 찾고 있었던 거야!'라며 단번에 구입하는 사람도 있으며, 오너 자신도 상품과의 만남을 무척이나 소중히 여기고 있다는 점을 알 수 있습니다.

원래는 본섬 남부의 요나바루초에서 미군 불하품의 가구 수리부터 시작한 'PEARL.'.그 이후 수선뿐만 아니라, 매입도 하게 되어 가구점으로서 영업을 개시, 얼마 뒤부터는 기노완시로 이전했습니다.요나바루초 때부터 따지만 오픈하고 나서 약 20년.오픈 당시부터의 경험도, 리페어 기술이나 오랜 기간 사용할 수 있는 작품을 만드는 것에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늘 곁에 두고 싶어 지는 아이템을

늘 곁에 두고 싶어 지는 아이템을

가게의 지하에 있는 공방에서는 오너와 작업장의 스태프가 구입한 가구를 관리하고 있습니다.의자나 책상 다리가 맞지 않는 부분을 수리하거나, 상태에 따라서는 도장을 전부 뜯어서 처음부터 다시 칠할 때도 있다고 합니다.이 체스트는 무려 약 100년 전의 것.
이것이 마치 새것처럼 변합니다.참고로 가구의 연대는 붙어 있는 장식 등으로부터 특정하고 있습니다. 'PEARL.'에는 이러한 오래된 아이템이 자연스럽게 장식되어 있습니다.

선물로도 추천하는 식기나 커트러리 류도 다양하게 갖추고 있습니다.파이어킹의 머그컵 등은 팬이 전부 구입해 간다고 합니다.그 밖에도 인테리어에 좋은 포인트가 될 것 같은 벽걸이 시계나 화병, 타이프라이터 등 특이하고 독특한 라인업.오너가 셀렉트한 센스가 빛나는 빈티지 T셔츠도 호평입니다.

오리지널 아이템도 풍부하며, 파이프관을 사용해 만들어 주목을 받고 있는 인더스트리얼한 디자인의 조명이나 나무조각으로 만든 TV 받침대 등이 인기 있습니다.
디자인은 빈티지 제품에서 영감을 얻어서 만드는 것도 있다고 합니다.낡은 것과 새로운 것이 뒤섞인 타임리스한 분위기가 풍기며, 생활을 스타일리시하게 수놓아 줍니다.

PEARL. (펄)

소재지오키나와현 기노완시 오오야마 4-2-6
영업시간11:00~19:00
정기휴일무휴
전화098-890-7551
URLhttp://pearlgraffity.ti-da.net/
주차장없음

COUPPON

아메리칸 빈티지 가구점 총액에서 5% OFF
※각 쿠폰의 이용 조건을 반드시 확인해 주십시오.

[이용 조건]

없음

유효기간:2018년 12월 3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