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키나와의 바람을 느끼며 볼륨 넘치는 버거와 커피를 Bricoleur(기노완시 마시키)

오키나와의 바람을 느끼며 볼륨 넘치는 버거와 커피를  Bricoleur(기노완시 마시키)

국도 58호의 마시키키타 교차점에서 동쪽으로 꺾어 주택가의 좁은 골목을 올라가면 햄버거 일러스트가 그려진 탱크가 표식인 카페가 있습니다.가게의 이름은 프랑스어로 ‘수공’이나 ‘수제’ 등을 뜻하는 ‘Bricoleur(브리콜뢰르)’.고지대에서 멀리 바다가 보이는 멋진 장소에 위치한 카페에서 먼저 맞이해 주는 것은 볼륨 만점의 햄버거! 배가 한참 고플 때 방문해 보세요!

과거에는 미군용 주택이었던 단독주택을 개장한 가게 안에는 아담한 사이즈의 식사 객실이 2개.
입구에서 바로 보이는 다이닝 스페이스에서는 레이디스의 빈티지 옷이나 소품도 판매하고 있습니다.
가게 안에 들어서자마자 고기가 타는 향긋한 향기가 감돌아 너무나도 식욕을 자극하지만 우선 먼저 오너를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다만 양복 가게만으로는 부족하다고 생각해 오랜 친구인 모토베 히데유키 씨(오른쪽 끝), 시마부쿠로 유키 씨(오른쪽에서 2번째)가 언젠가 햄버거를 중심으로 한 자신의 가게를 하고 싶다고 계속 말했기 때문에 그렇다면 꼭 함께하자고 의기 투합.

씹은 순간에 기세 좋게 흘러나오는 육즙이 자랑인 패티와 구워 낸 번스로 완성되는 버거. 커피에도 고집이 담겼습니다.

씹은 순간에 기세 좋게 흘러나오는 육즙이 자랑인 패티와 구워 낸 번스로 완성되는 버거. 커피에도 고집이 담겼습니다.

즐거움이 가득한 숍에서, 우선은 배를 채워 봅시다.
매운 걸 좋아하는 분에게 추천하는 것이 ‘칠레 버거 세트’(감자튀김, 음료 포함 1,300엔(세금포함)).
할라페뇨와 칠레 빈즈가 듬뿍 들어 있는 자극적인 맛. 테라스에서 바람을 느끼며, 와일드하게 먹는 것도 좋을 것입니다.

아보카도・베이컨・치즈를 넣어 만든 순한 맛의 ‘A.B.C 버거’(단품 감자튀김 포함 1,100엔(세금포함))는 여성에게 인기.
그 밖에 고급 비프 100%로 만드는 육즙이 많은 패티와 그것에 맞추어 특별 주문하는 구운 번스를 사용한 버거는 모두 9종류.

버거뿐만 아니라 커피 드링크도 가게의 고집이 담겨 있습니다.

버거뿐만 아니라 커피 드링크도 가게의 고집이 담겨 있습니다.

오키나와 현산의 농후한 EM우유에 맞게 로스팅한 원두로 만든 ‘카페 라테’(450엔(세금포함))는 드라이브 도중브레이크 타임에도 딱 어울립니다.

배를 든든히 채운 후에는 자신만의 단 하나뿐인 중고옷을 찾으러 가게 안을 산책해 보세요.

배를 든든히 채운 후에는 자신만의 단 하나뿐인 중고옷을 찾으러 가게 안을 산책해 보세요.

레이디스 담당인 도모치 씨가 매입하는 US, 유럽, 인도 등 세계 각국의 빈티지 컬렉션들은 컨디션도 양호하고 세련된 옷이 많습니다.
또한 가게의 안쪽에는 남성옷을 파는 공간도 있습니다. 멘즈 코너에는 가나하 씨가 셀렉트한 중고 T셔츠, 청바지, 재킷 등 외에 젊은이들의 브랜드 ‘parts’의 아이템도 취급하고 있습니다.

가나하 씨는 그 밖에 옷의 리페어나 리폼 맞춤 등에도 대응해 줍니다.맛있는 음식도 먹을 수 있고 단 하나뿐인 선물을 만날 수 있는 숍.이곳 한곳에서 기노완시의 개성적인 매력을 모두 접할 수 있을 것입니다.

bricoleur

소재지오키나와현 기노완시 마시키 1-23-17
영업시간10:00~21:00(L.O.20:00)
정기휴일카페: 화요일, 리페어&리메이크: 수요일
전화098-917-5771
주차장있음(점포 앞에 4대)
Instagram1https://www.instagram.com/brico_cafe/
Instagram2https://www.instagram.com/bricookinawa/

COUPPON

남쪽 바람과 함께 즐기는 버거&커피 버거 단품&사이드 메뉴 주문 시 드링크 서비스, 상품 3,000엔 이상 구매 시 핀스 1개 선물
※각 쿠폰의 이용 조건을 반드시 확인해 주십시오.

[이용 조건]

※드링크는 주문 하나당1잔 ※다른 서비스와의 병용 불가

유효기간:2018년 12월 31일